블로그에 작성한 글 중에 확인할 게 있어서 오래간만에 들아왔다가 로그인도 하고 그냥 끄적끄적 글 하나 남기려고 버튼을 누르니심플한 창이 땋!! 완전 맘에 드는구나. 

티스토리를 멀리하게 된 결정적인 이유 중 하나가 마크다운을 알게 된 후. 티스토리 글쓰기 창에서 글 작성하는 거지같음 때문에 어느순간부터 블로그에 글 작성하는 빈도가 급격히 다운되다가 들어오지 않는 나날들이 텀이 길어지고 있었는데 다시 일상의 기록이든 정보든 다시 남기고 싶어지는 변화로군.  

맞춤법감사 기능도 생기다니 GOOD! 드디어 드디어 티스토리가 정신을 차렸구나. 

Posted by applevirus

댓글을 달아 주세요

가장 좋아하는 카탈로그. 이케아 카탈로그. 무인양품 카탈로그도 좋다.




Posted by applevirus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이런 저런 작업을 하며 가볍게 백그라운드에 틀어놓을 배경음악 아니 배경영화로 불가사리를 틀었다. 굉장히 오랜만에 다시 봤다. 엔드크레딧이 올라가면서 다음영상으로 넷플릭스가 추천해준 콘텐츠는 72종의 위험한 동물들 ㅎㅎㅎ


불가사리가 미드로도 제작된다는 소식을 본 것 같은데 어떻게 되었으려나?



Posted by applevirus
TAG movie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www.buystshirts.com/ 셔츠룸 2018.10.10 03:1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보고 갑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