링크를 타고 다니다가 우연히 처음 닿은 곳에서 심심해서 몇 개의 글을 읽어보다가 인터뷰 그리고 그림체가 맘에 들어서 검색을 해서 몇 개의 에피소드를 봤다.


굉장히 맘에 드는 웹툰을 발견했다! 책으로도 나와 있다. e북으로도 나와있다면 당장 질렀을텐데... 일단 무료로 볼 수 있는 에피소드만 챙겨 봤다.



무척이나 맘에 들었던 에피소드 中 일부. 현관에서 잠드는 마루. 센서때문에 마루가 움직일때마다 불이 켜지는... 일상에서 건져 올리는 심플하면서 소소함 속에 넌지시 건네는 안부와 살포시 기대는 온기가 느껴지는 그런 이야기가 도란도란 담겨있다.


마루의 사실이라. 독특한 제목이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applevirus

티스토리 툴바